• 최종편집 2020-08-06(목)

'박사방' 유료회원 공범, 남경읍 얼굴 공개…혐의에 대해 "인정한다"

‘박사방’ 사건 관련 피의자 신상 공개 총 6명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15 15: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PYH2020071501240001300.jpg
조주빈 성 착취 공범 남경읍이 15일 오전 서울 종로서에서 서울중앙지검으로 송치되고 있다(연합뉴스 제공)

 

15박사방의 또 다른 공범 남경읍(29)이 신상 공개와 함께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지방경찰청은 13일 신상공개위원회를 통해 구속 기소 된 박사방주범 조주빈(24)의 공범인 남씨의 얼굴을 공개했다. 남씨는 오전 8시 검찰로 가는 호송 과정에서 얼굴이 공개됐다.

 

남씨의 신상 공개 이유에 대해 위원회는 피의자의 인권과 가족, 주변인이 입을 수 있는 피해 등의 공개제한 사유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그러나 국민의 알권리, 동종 범죄의 재범 방지 및 범죄 예방 차원에서 공공의 이익에 부합하므로 피의자의 성명과 나이, 얼굴을 공개하기로 심의 결정했다고 밝혔다.

 

호송차에 오르기 전 '혐의를 인정하냐'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인정한다"며 고개를 살짝 끄덕였다. 또 남씨는 '피해자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는가'라는 질문에는 "죄송하다"고 짧게 답한 뒤 호송차에 올랐다.

 

남씨는 박사방유료회원으로 활동하며 피해자들을 유인해 성착취물을 제작에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주빈의 범행을 모방해 피해자를 협박한 혐의도 있다.

 

경찰은 위와 같은 혐의로 남씨에 대한 구속 영장을 두 차례 신청한 끝에 이달 6일 구속했다.

 

박사방사건 관련 피의자 신상 공개는 남씨가 6번 째다. 지금까지 신상이 공개된 피의자들은 324박사방을 운영한 조주빈을 포함 416부따강훈(18), 같은 달 28이기야이원호(19), 513갓갓문형욱(24), 지난달 22일 안승진(25) 등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122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박사방' 유료회원 공범, 남경읍 얼굴 공개…혐의에 대해 "인정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