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0(금)

빠른 한 끼가 아닌 바른 한 끼

샐러드 전문 기업 '샐러데이즈' 박상국 대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05 09: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 세계적으로 건강이 핫 키워드로 떠오르면서 웰빙이 하나의 문화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러한 사회적 분위기와 맞물려 동물성 재료를 먹지 않는 채식주의자 비건을 외치는 소비자들도 점차 늘어나고 있다. 한국채식협회가 조사한 바에 따르면 국내 채식 소비자가 2018년 기준 150만 명으로 총인구의 2~3%에 달한다. 이에 최근 우리 주변에서는 비건 베이커리나 샐러드를 전문적으로 판매하는 곳들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으며 바쁜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직장인들은 업무 과다로 인해 운동은 못하더라도 샐러드로 최소한의 건강을 챙기려 노력하고 있다.

 

이렇듯 건강한 샐러드로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곳이 있다. 신선한 채소와 자신들만의 특별한 레시피로 건강하고 맛있게 샐러드를 즐길 수 있게 도와주고 있는 샐러데이즈는 트렌디함보다는 건강한 포만감과 스테디한 메뉴로 감동을 선물하고 있다. 샐러데이즈를 찾아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다.

 

KakaoTalk_20200605_094948738.jpg
샐러데이즈 박상국 대표


샐러드 전문점으로 사랑받고 있는 샐러데이즈는 어떤 곳인지

샐러드를 전문적으로 다루고 있는 샐러드 전문 프랜차이즈 기업이다. 샐러드뿐 아니라 건강한 챡즙쥬스나 샌드위치도 판매하고 있으며 이를 활용해 와인까지 접목시켜 와인도 판매 중이다. 현재 지점은 스무개 이상 운영하고 있으며 추가로 인천계양점이 새롭게 오픈될 예정이다. 올해 매장 수 100개 정도를 목표로 생각하고 있다.

 

샐러데이즈는 한 팩 야채(친환경, 무농약, 유기농) 재료 같은 경우 친환경 기업으로 인증받은 업체에서 공급받고 있다. 이는 건강한 포만감을 선물하기 위함이다. 샐러드 하면 맛은 포기하고 건강하기 위해 먹는다는 인식이 강하다. 하지만 저희는 노영승 국가대표 마스터 쉐프가 메뉴 개발에 참여해 맛까지 사로잡았다. 이미 많은 고객들에게 달콤하고 건강한 맛이라는 것을 인정받았다. 이는 자체적으로 소스를 개발해 차별화된 맛을 선사하기 때문이다. 샐러데이지는 속도보다는 방향을 선택한 기업이다. 트렌디만을 쫒기 보다는 스테디한 메뉴로 외식업의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고 실현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cats.jpg
샐러데이즈 메뉴 모습

샐러데이즈의 건강한 메뉴에 대해 궁금하다.

목살 스테이크 샐러드, 연어프레쉬 샐러드, 수비드닭가슴 샐러드, 구운버섯 샐러드 등 다양한 메뉴들로 구성되어 있다. 목살 스테이크 샐러드는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인기 메뉴다. 단순하면서 익숙함 때문에 많은 분들이 찾아주신다. 연어프레쉬 샐러드도 신선한 훈제 연어와 샐러드의 조합으로 사랑받고 있으며 부드럽게 구워진 버섯으로 건강한 샐러드를 더욱 더 건강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이 외에 가볍게 먹을 수 있는 그린 샐러드나 수비드 형식으로 퍽퍽해 피하게 되는 닭가슴살을 촉촉하고 부드럽게 먹을 수 있는 수비드 닭가슴살 샐러드도 있다.

 

샌드위치 메뉴 같은 경우 스트릿 반미 샌드위치, 두부 웰빙 샌드위치, 피스타치오 닭가슴살 샌드위치, 구운 야채 샌드위치, 카레 샌드위치등 판매하고 있다.

 

이외 신메뉴가 지속적으로 업데이트되고 있으니 이는 홈페이지 또는 매장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샐러데이즈가 통일성 있는 맛을 추구할 수 있는 이유는 저희만의 특별한 교육 매뉴얼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외부에 전문교육 매뉴얼 작업 인력을 두고 있어 가맹점을 오픈하기 전 7일의 시간을 두고 꼼꼼하게 사업에 대한 경험치를 전달해드린다. 또한, 외식업 경력이 풍부한 직원들로 구성되어 있어 언제든 매장 컨설팅, 상권분석, 주방조리에 대한 부분을 채워드리고 있다.

 

목살 스테이크 샐러드_02.jpg
목살 스테이크 샐러드


마지막으로 앞으로의 목표나 운영계획에 대해 듣고 싶다.

가맹점의 수 보다는 가맹점의 매출과 수익을 중시하며 운영되고 있다. 다시 말해 양적 성장보다는 질적 성장을 우선시하고 있다. 몇 개의 가맹점을 보유했느냐보다 가맹점에 얼마의 이익을 내느냐에 포커스를 맞추고 있다. 이러한 점이 실현되기 위해서는 경쟁력 있는 단가와 퀄리티 높은 재료 그리고 매장의 분위기가 중요하다. 매뉴얼과 시스템에 많은 비용을 지출하며 확장이 아니라 안정적으로 단계적으로 성장하는 구조를 지향한다.

 

마지막으로 고객들께는 다양한 메뉴로 만족을 드리는 기업이 되고 싶고 가맹 점주들께는 샐러데이즈가 건강한 삶을 찾을 수 있는 역할을 하는 기업이 되고 싶다. 가맹 점주들과의 상생과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으로 남고 싶다. 코로나19가 한창일 때는 마스크 나눔을 하였고, 로얄티 면제를 해주는 등 가맹점주님들과 함께 선한 프랜차이즈로 성장 중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2564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빠른 한 끼가 아닌 바른 한 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