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4(수)

지금까지 이런 카페는 없었다!

부천 한방심리카페 예담, 이지현 대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13 19: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람들이 많이 찾는 번화가에는 의례 대형 프렌차이즈 상점들이 눈길을 사로잡기 마련이다. 그러나 요즘은 상점의 규모와는 상관없이 특성 있는 음식점이나 카페가 사람들의 관심을 더 받는 모양새다. 부천의 번화가가 길게 이어지는 신중동역, 부천시청역, 상동역 일대 역시 마찬가지다. 그 중에서도 특히 한방심리카페를 표방하는 <예담>20년 전통의 찻집이며 심리검사를 통한 심리보고서를 받아볼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다. 한의사이자 인지행동심리상담사로서 사람들의 몸과 마음에 힐링을 가져다주고 있는 <예담>의 이지현 대표를 만나봤다. 


사진1.jpg
부천 한방심리카페 예담, 이지현 대표( 촬영-정차원기자 )

 

전통 찻집 그리고 심리검사, 이 두 가지 조합이 굉장히 독특하다.

저희 예담은 몸과 마음이 쉬어가는 곳이다. 우선 6시간 이상 달여 내는 20년 전통의 쌍화차가 저희의 대표 메뉴다. 이를 필두로 체질에 따른 4가지의 체질차와 일명 <한복빵>이라고 부르는 한복모양의 마들렌도 4가지 맛으로 준비돼있다. 또한 전통적인 분위기에 맞는 발효주인 <이화주>와 우리술품평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산삼 막걸리> 그리고 10년이 넘어 건강에 좋은 담금주도 함께 맛보실 수 있다.

 

또한 TCI(기질 및 성격검사)MBTI에 동양학 물상학적 개념을 접목한 <예담심리보고서>를 준비했다. 그래서 혼자든 연인, 친구, 가족, 동료와 함께든 본인의 마음상태와 행복에 대해 고민해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보고서와 함께 나 자신에 대해 꾸준히 생각해 볼 수 있는 <예담일일기록지>도 드리는데 이를 통해 신의료기술로 인정된 한방심리요법(EFT-Emotional Freedom Techniques-경락심리치료) 또한 소개받을 수 있다. 거기에 테이블마다 한방상식에 관한 자료 및 만화들을 비치해 유익한 정보도 제공해드리고 있다. 


사진2.jpg

 

현직 한의사로서 이러한 일을 하는 이유가 궁금하다.

제가 원체 우리나라 전통에 관심이 깊다. 무엇보다 저는 한국의 전통이 그저 흔한 것이 아닌 한국에서 태어났기에 누릴 수 있는 선물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20년 전통이 고스란히 담긴 이곳에 끌려 운영을 시작했다. 한복빵을 파는 이유 역시 마찬가지다. 이 한복빵은 20대 청년들이 로마의 한 전시회에서 한복을 한국의 기모노라고 해놓은 것을 보고 외국인들에게 한복을 바로 알리기 위해 만든 제품으로 저희 가게에서 팔면 의미가 있겠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사람들에게 친숙한 카페라는 공간에서 한방에 대한 선입견이나 오해를 풀고 올바른 정보를 알려드리고 싶은 마음도 있었다. 저희 카페의 대표 메뉴가 쌍화차인데 쌍화탕과의 차이를 아시냐고 누구에게든 물어보면 모른다고 하신다. 알고 보면 식품이냐 의약품이냐의 간단한 차이임에도 불구하고 말이다.

 

이처럼 식품과 의약품을 혼동하면 다양한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예를 들어, 한 때 한약을 먹으면 간이 나빠진다는 정보가 퍼진 적이 있다. 하지만 그것은 잘못된 정보로서 대규모 임상 연구 결과, 간 손상의 약 90%는 한의사에게 처방받은 한약이 아니라 민간에서 단일 풀뿌리를 달여 먹고 문제가 생긴 것으로 밝혀졌다(학술지-Food and Chemical Toxicology). 제대로 된 한약은 간 기능 회복에 도움을 주는 것이 당연한데도 많은 분들이 한방을 친숙하게 여기는 이유 탓인지 검증된 한의학과 그렇지 않은 민간요법을 혼동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 이러한 안타까운 상황에서 한의사로서 많은 대중들과 직접 소통하고 싶었다. 


사진3.jpg

 

많은 분들이 호응을 보내주고 있다고 들었다.

테이블 하나 의자 하나 그리고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는 예쁜 글귀들 모두 20년 가까운 세월과 그동안 거쳐 가신 손님들의 정취가 담겨있다. 이제는 주위에서 보기 힘든 이런 전통적인 분위기에 만족감이 크시다. 그렇기에 기존 손님들의 발걸음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는 것은 물론 젊은 층들까지 특별한 분위기와 심리검사에 관심을 갖고 찾아주고 계신다.

 

저희가 준비한 것들이 많은 만큼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일상의 힐링 공간, 연인과의 데이트코스, 특별한 회사워크샵으로 저희와 함께하셨으면 좋겠다. 나아가 바람이 있다면 우리나라 사람 뿐 아니라 한국을 찾은 많은 외국인들에게도 전통적인 저희의 컨텐츠를 알릴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297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금까지 이런 카페는 없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